Painkiller use rising at alarming rate

http://www.msnbc.msn.com/id/20327132/

통증은 우리 몸의 자연 보호 현상입니다.
예를 들면 팔을 비틀어 몸의 한계를 지나면 통증이 유발됩니다.
더 이상의 무리를 방지하기 위함이지요.
강력한 진통제로 통증을 못 느끼기만 한다면
당장은 좋을지 모르나, 장기적으로는 적절한 치유 회복이
이루어지지 않아 만성질환으로 진전될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.
또한 진통제의 장기복용은 위장을 비롯한 전반적인 내부 장기에
부작용을 가져 오게 됩니다.